공지사항  |  로그인  |  회원가입  |   최근게시물  |  건의, 신고, 삭제요청  
베스트유머
BHU모바일
베스트 실시간 인기글 유저업로드 유저방송 준비중 패션 익명게시판
 
작성일 : 18-05-17 15:02
양예원, 성범죄 피해 호소 "노출 심한 속옷 강제 촬영"…눈물
 글쓴이 : d님b (211.♡.42.166)
조회 : 13,217   추천 : 4   비추천 : 0  


유명 유튜버 양예원이 자신이 당한 성범죄 피해 사실에 대해 자신의 이름을 밝히며 고백했다.,

'비글커플'로 유명한 양예원은 17일 자신의 SNS에 "저는 성범죄 피해자입니다"로 시작하는 글과 영상을 올렸다.

양예원은 자신이 최근 논란이 됐던 이른바 '유출 출사 사건'의 피해자이며, 당시 문제의 촬영회는 피팅모델 알바로 속여 열린 성범죄 현장이었다고 고발했다.

양예원은 "이렇게 말하기까지 수많은 고민을 했고 수없이 맘을 다잡았다. 너무 힘이 들고 죽고만 싶고, 눈물만 쏟아진다"면서 "절 사랑하는 사람들은 하나같이 입을 모아 얘기한다. 넌 피해자라고, 숨고 아파하고 도망가지 않아도 된다고, 그래서 용기 내서 말을 해보려 합니다.대한민국에 얼마나 많은 피해자가 있고 얼마나 나쁜 사람들이 아직도 나쁜 짓을 하고 있는지 말해보려 합니다"라고 운을 뗐다.

양예원이 털어놓은 충격적인 사연은 다음과 같다. 양예원은 20대초반이던 3년전, 배우를 꿈꾸고 있었다. 한 알바 사이트를 통해 피팅모델 아르바이트를 구했고, 합정역의 한 스튜디오에서 면접을 봤다. 이어 '컨셉트 촬영 5회'를 계약했고, 당시 스튜디오 실장은 "평범한 콘셉트 촬영이다. 여러 콘셉트가 있지만 가끔은 섹시 콘셉트도 들어갈 거다. 예원 씨는 연기할 거면 천의 얼굴을 가져야 한다. 여러 콘셉트로 찍는 건 연예인들도 그렇게 한다. 연기를 한다 하니 비싼 프로필 사진도 무료로 다 찍어주겠다. 아는 PD와 감독도 많으니 잘하면 그분들께 소개해주겠다"고 약속했다는 것.

하지만 문제의 계약은 누드 촬영회였다. 양예원이 들어서자 스튜디오의 문에는 이중삼중 자물쇠가 채워졌고, 밀폐된 공간에는 여성 스태프 하나없이 20명의 남자들이 카메라를 들고 있었다. 이어 '실장'은 일반적인 속옷도 아닌 성기가 보이는 포르노용 속옷을 건네며 입고 올 것을 요구하는 한편 "저 사람들 다 회비 내고 왔다. 너한테 손해배상 청구하고 고소할 거다. 나도 너 배우 데뷔 못하게 만들 거다"라고 협박했다.

결국 양예원은 '오늘만 참자'는 마음으로 촬영에 임했지만, 문제의 남성들은 포즈를 잡아주겠다며 자신의 가슴과 성기를 만졌다는 것. 양예원은 "시키는 대로 하지 않으면 강간을 당해도 아무도 모르겠다. 죽을 수도 있겠다. 살아서 나가자 생각했다"면서 "웃으라면 웃었고 손하트 하라면 하트를 했고 다리를 벌리고 혀를 내밀라 하면 그렇게 했고, 가슴을 움켜쥐라고 하면 움켜쥐었고 팬티를 당겨 성기가 보이게 하라면 그렇게 했다"고 설명했다. 싫다고 하면 분위기가 험악해졌고, 실장은 협박을 해왔다는 것.

양예원은 이후 촬영을 거부하려 했지만, 실장은 "이미 사인하지 않았냐, 다음 회차들 회원들 다 예약되어있다. 손해배상 청구하면 너 감당 못한다, 너 이미 찍힌 사진들 내가 다 가지고 있다"고 재차 협박했다고 설명했다. 양예원은 "무엇보다 가장 무서운 건 난 이미 사진이 찍혔고 이게 혹시나 퍼질까 봐,가족들이 볼까봐 나 아는 사람들이 볼까 봐"라며 5번의 촬영, 5번의 성추행을 당하고 5번 내내 울었다고 회상했다.

양예원은 이후 신고도 하지못한채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고 살았지만, 하루도 마음이 편한 적 없었고, 늘 불안에 떨었다고 설명했다. 결국 배우의 꿈도 버렸다.

하지만 지난 5월 8일 한 야동 사이트에 양예원의 당시 사진이 공개됐다. 퍼진 사진을 본 수많은 사람들의 성희롱 메시지가 이어졌고, 남자친구를 비롯한 지인들의 SNS에 해당 사진이 캡쳐되어 보내지기도 했다.

양예원은 "정말 죽고 싶었다. 너무 무서웠다. 남자친구 동민이가 보면 날 어떻게 생각할까, 엄마가 알게 된다면 아빠가 알게 된다면 얼마나 가슴이 찢어질까, 내 동생들, 아직 사춘기인 내 남동생이 보게 된다면 얼마나 큰 충격을 받고 날 다시는 보려 하지 않겠지 등등 별 생각이 다 들었다"며 "동민이에게 헤어지자 하고 가족들에게 편지를 쓴 후 3차례 자살기도를 했지만 실패했다. 더 억울했다. 죽기도 이렇게 어렵구나"라고 울먹였다.

아무것도 먹지 못하고 잠들지 못하던 양예원에게 남자친구를 비롯한 주변 사라들은 "괜찮다, 넌 피해자다, 이겨내야한다, 싸워야한다"고 격려해줬다. 결국 양예원은 맞서싸우기로 결심한 것. 양예원은 "그 나쁜 사람들을 잡지 못하더라도 적어도 그 사람들이 더 이상 그런 짓을 못하게 막고 싶다. 그 사이트에는 저 말고도 수많은 여자들의 사진이 있었다"면서 "그 안에서 저와 친하게 지냈던, 함께 배우가 되기를 꿈꿨던 언니도 봤다. 그 언니에게 조심스레 연락을 했고 그 언니도 까마득히 몰랐다고 하더라. 언니가 당한 수법도 똑같았고, 그 마음도 똑같았다"고 부연했다.

양예원은 "저는 그 실체들을 낱낱이 밝혀내고 싶다. 그들은 정말 여자를 단순한 상품 취급한다. 그 대상은 대부분 20대 초반의 사회 초년생 여학생들이다. 미성년자도 포함돼있다"면서 "처음에는 사탕 발린 말로 정상적인 촬영을 한다고 말하고, 촬영이 시작되면 문을 걸어 잠그고 분위기에 압도되도록 겁에 질리도록 만들어낸다. 처음에는 짧은 원피스를 주며 티 팬티를 주고, 촬영이 시작되면 나중에는 팬티를 벗으라며 강요한다. 말을 듣지 않으면 협박은 기본이고 성희롱에 성추행까지 합니다. 심하게는 성폭행을 당한 사람도 있지 않을까 조심스레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양예원은 성희롱 발언과 당시 상황에 대해서도 자세하게 증언했다. 휴대폰도 빼앗고, 회원들끼리는 신상을 알지 못하게 닉네임으로만 부른다는 것. 양예원은 "일반적인 사회생활을 하는 평범한 사람들이었다. 촬영 중 어떤 사람에게 전화가 와서 전화를 받더니 "어 아빠 일중이야 끝나고 전화할게"하고 끊더라. 소름이 끼쳤다"고 회상했다. 용도는 하나같이 입을 맞춘 듯 '소장용'이라고 하더라는 것.

양예원은 "대부분 피팅모델 알바를 하러 왔다가 당하거나, 길거리에서 촬영 문의를 받아서 오게 되거나, 또는 블로그 등에 일반적인 사진들을 올려놓고 촬영 모델 구한다고 해서 왔다가 당한다. 절대 자의적으로 그 사람들 앞에서 옷을 벗으며 야한 포즈를 취하고 웃는 것이 아니다"라며 "압도된 분위기에서 겁먹은 채로 자세 하나하나 디테일하게 시키는 대로 할 뿐이다. 소리를 지를 수도 없고 신고를 할 수도 없다. 여자 스텝은 단 한 명도 없으며 다수의 남자들과 걸어잠긴 문 그리고 반나체인 나 밖에 없다. 그 안에서 무슨 일을 당해도 그냥 죽어도 아무도 모르는 일"이라고 당시의 공포를 되새겼다.

양예원은 "그 사진을 보신 분도 있을 거고 아닌 분들도 있겠지만 저는 이 자리를 빌려 말하고 싶다. 저는 피해자다. 원하지도 않았고 너무 무서웠으며 지금도 괴롭고 죽고 싶은 생각만 든다. 다른 더 많은 피해자들이 지금 이 순간에도 생기고 있을 것"이라며 "질책하지 말아주세요. 저를 포함 한 그 여성들은 모두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받은 피해자들이다. 막상 그 상황이 되어보지 않은 사람은 알지 못한다"고 강조했다.

양예원은 "이 글을 쓰면서도 과호흡 증세가 찾아오고 눈물이 흐르며 손이 떨리고 그때의 악몽이 떠올라 괴롭다. 저를 도와주시고 이러한 일들이 얼마나 많이 일어나고 있으며 앞으로의 피해자들이 안 생기게 이 글을 더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도록 퍼트려주세요. 부탁드리겠습니다. 제발 저 좀 살려주세요"라는 눈물의 호소를 마지막으로 글을 마쳤다.



기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76&aid=0003257598

양예원 페이스북 전문: https://www.facebook.com/permalink.php?story_fbid=334362723759479&id=100015572614837
4
에효 18-05-17 12:37
 121.♡.79.21 답변 삭제  
에효 인간 새1끼들
Jebediah 18-05-17 12:37
 1.♡.201.99 답변  
고소장 부터 넣고 시작해야되는거 아니냐
34343 18-05-17 12:41
 222.♡.27.85 답변 삭제  
누구지? 비글커플이 머여
ozaki1234 18-05-17 12:55
 110.♡.157.131 답변 삭제  
누구임
ㅇㅇ 18-05-17 12:55
 124.♡.14.32 답변  
어머어머 아주 나쁜새ㄲ들이네요 마음 잘추스리시길 바래요ㅠ 사건의 심각성을 알고싶은데 혹시 사이트있나요? 급해요
     
Qqqq 18-05-17 13:00
 110.♡.58.81 답변 삭제  
이런 버러지들 진짜 정상생활 가능하냐?
     
18-05-17 13:13
 175.♡.35.57 답변 삭제  
빨랑 링크 달아라 이형님 착한 분이다
5678 18-05-17 13:01
 110.♡.52.77 답변 삭제  
일단  중립
김씨왕조백년 18-05-17 13:03
 14.♡.150.126 답변  
어쩐지 웃는게 좀 부자연스럽더라니...강제로 찍은거 였네,,,

비글커플이라고 유튜브에 활동하는 커플팀임...
Aqua 18-05-17 13:08
 211.♡.236.107 답변  
세상참무섭다....
545 18-05-17 13:08
 175.♡.23.145 답변 삭제  
누구지...비글커플은또뭐야
ㅌㅌ 18-05-17 14:00
 223.♡.160.216 답변 삭제  
출사를 강제로 찍는거였어?

유포한거 자체는 존.나잘못인데

강제로 찍은줄은 몰랏네
lesquic 18-05-17 14:08
 110.♡.202.123 답변  
무섭다 개.새기덜
ㅁㅈㅇ 18-05-17 14:42
 14.♡.213.239 답변  
기존 다수 여성들의 행동들로 인해 일단 중립 기어를 넣도록 하겠습니다.
     
ㄱㄴㅅㄷ 18-05-17 19:08
 218.♡.164.72 답변 삭제  
맞음 수사결과 나올때 까진 아무리 저리 감정적으로 호소해도 믿으면 안됨 ..너무  다른결과가 많아서  일단은 중립에 한표
ㅇㅇ 18-05-17 14:49
 175.♡.39.201 답변  
현기증나니까 빨리 주소불러라
     
ㅇㄴ 18-05-18 01:39
 110.♡.197.177 답변 삭제  
ㅆ1발아 나가뒤져라 진짜 ㅋㅋ
dd 18-05-17 14:56
 211.♡.153.113 답변  
여자가 울면 능사지 아주
     
ㄴㅁㄹ 18-05-17 15:01
 125.♡.175.126 답변 삭제  
뭐래 ㅇ; 붕ㅅ,;ㄴㅇ,ㄴ
12 18-05-17 15:34
 175.♡.27.68 답변 삭제  
언제부터인가 출사라고 해서 사이트에 ㅈㄴ 올라오더니 이런거였구만
qwwfe 18-05-17 16:00
 175.♡.106.115 답변 삭제  
내가 알고있는 출사는 계약서 부터 쓰는걸로 알고있는뎅
노출수위에 대한 협의도 있는걸로 앎

그러므로 중립기어
dydqls07 18-05-17 16:07
 110.♡.46.205 답변  
흠.. 억지로 우는거같은데 아니겠지 ...
     
ㅁㅈㅇ 18-05-18 03:21
 14.♡.213.239 답변 삭제  
그러네 2번짤은 좀;;
ㄴㅁㅇㄴㅁ 18-05-17 16:09
 121.♡.1.237 답변 삭제  
머고 먼 듣보여 ㅋㅋㅋ 이름 바꾸고 활동하믄서 그때 찍은게 조온나 흑역사라서 그런거 아녀
ㅁㄴㅇㄴㅁ 18-05-17 16:10
 121.♡.1.237 답변 삭제  
진짜 그렇게 질질짤정도로 큰 충격이면 신고부터하고 여론몰이를하던지 하지 이건 머
18-05-17 17:12
 1.♡.154.6 답변 삭제  
이미 고소장 접수하고 저기에 올린걸로 알고있음
asdf 18-05-17 17:35
 211.♡.231.160 답변  
지가 무식하게 멍청하게 대갈빡못굴리고 한게 잘못이지 저런게 얼마나많은데 정상적인여자가 저런거 할거같냐? 다 대갈빡빈년들만하지 지수준이 딱 저수준이다 인증하는꼴이여
     
ㅇㅇ 18-05-18 01:40
 110.♡.197.177 답변 삭제  
ㅋㅋ응 나중에  니딸년도 꼭 같은 처지되길~!~!
JinK 18-05-17 21:04
 68.♡.13.243 답변  
저런 일 당하면 조폭찾아올까 무서워서 바로 신고 못하는건가?

 
   
 

오늘의 인기글

Total 10,60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10601 화제의 북한 승무원녀 (8) 고니 02:11 4291 4 1
10600 어깨 오픈하는 모모랜드 연우 (11) 고니 02:11 2927 3 0
10599 김래원 연예계 올타임 넘버원급 재능 (5) d님b 01:43 4930 3 0
10598 형이 동생을 체육관에 데려온 이유 (2) d님b 01:17 4872 4 0
10597 [33.4mb] 냉부해 세정 (2) 고니 01:08 2962 3 0
10596 한국남자가 얼마나 착한지 말해준다 (11) 고니 00:32 4285 7 0
10595 이승우와 슈팅연습하는 쏜 (11) d님b 05-26 5019 3 0
10594 랑콤, 수지의 3가지 매력 (20) 고니 05-26 3832 4 2
10593 이영호 피셜) 스타는 훈수충이 없을 수가 없다 (2) d님b 05-26 4760 5 0
10592 미주 ㅗㅜㅑ (2) d님b 05-26 5176 3 0
10591 개콘 출연한 유니티 의진 (1) 고니 05-26 4230 3 0
10590 사람 사는데 지위가 중요한 이유 (3) d님b 05-26 5992 4 0
10589 여름철 잘때 공감 (11) d님b 05-26 6117 5 0
10588 변질된 미투운동의 실체 (7) d님b 05-26 4506 7 0
10587 양예원 때문에 진짜 빡친 성범죄 피해자 (11) 엘켄 05-26 5466 10 0
10586 숏터뷰 탈룰라 (12) d님b 05-26 4551 6 0
10585 최저임금에 상여금+복리후생비(교통비,식비,숙박비) 포함 (20) 유니스 05-26 4271 5 0
10584 양예원때문에 묻힌 같은날 성매매 여배우 . jpg (4) 어그로 05-26 7383 6 0
10583 나는 아이유다 . jpg (10) 어그로 05-26 5560 5 0
10582 [속보] 문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과 전격 두번째 정상회담.. (16) 원화 05-26 3233 6 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BHU.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