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  로그인  |  회원가입  |   최근게시물  |  건의, 신고, 삭제요청  
BHU모바일
베스트 익명 인기글 플래시게임 유저업로드 유저방송 찰카닥 패션 익명게시판
 
작성일 : 15-08-26 23:28
'지독한 천재' 스즈키 이치로 이야기
 글쓴이 : 데이비드 (178.♡.216.39)
조회 : 57,644   추천 : 45   비추천 : 0  


45
ㅁㄴㅇ 15-08-26 23:45
 183.♡.228.189  
일본을 무슨 트집을 잡고 어떻게 해서든 아무리 까려해도 절대 깔수없는

명백한 최고 ㅅㅂ....
ㅇㄴ 15-08-26 23:46
 1.♡.139.237  
내가 가장 좋아하는 스포츠 스타 ㅎ
밤과음악사이 15-08-26 23:48
 39.♡.188.194  
ㅇㅇ 이치로가 한국 발언 한것도 거의 기자들이 몰아간거라며?
     
우짜짜 15-08-27 03:53
 14.♡.44.174  
그때 이치로 발언을 제대로 해석 하자면
"다음 게임에서 한국이  향후 ~년간 일본을 이길수 없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게 해 주고 싶다."였고
한국 매체에선
 향후 ~년간 일본을 이길수 없게 하겠다 혹은 이길수 없을것이다로 보도 했었지
          
ㅇㄴㄹ 15-08-27 06:13
 175.♡.158.156  
한국 매체에서 그렇게 한게 아니라 일본측에서 한거임 대게 우리나라에 알려진 이치로 망언은 일본 극우언론이 저지른게 많음
qwe 15-08-26 23:50
 114.♡.33.189  
신인왕과 MVP를 동시에 받은거는 정말 소름돋는다
15-08-26 23:51
 182.♡.143.5  
10년 연속 200안타
뽕밭콘다 15-08-26 23:55
 219.♡.33.238  
이치로 까는건 우리나라 급식충들뿐
ㄴㅇㄹ 15-08-27 00:08
 123.♡.144.137  
발언이라든지 해서 이치로를 싫어할 수는 있어도

그 실력은 결코 폄하할수 없다.. 정말 대단한 타자
ㅇㅇ 15-08-27 00:10
 175.♡.164.168  
한30년발언 소설쓴 기레기들때문에 괜히 한국에서 욕먹음
ㅁㄴㅇㄹ 15-08-27 01:18
 125.♡.195.137  
아시아 최초 명전 예약 해놨지... 특별한 사건사고만 없다면
ㅇㅇ 15-08-27 03:01
 125.♡.16.248  
이치로 참 멋진놈이다
1111 15-08-27 03:33
 203.♡.145.133  
데뷔시즌에 신인왕과 MVP ㄷㄷㄷ
쯧쯧 15-08-27 07:51
 182.♡.122.217  
다들 2008 베이징 올림픽 야구때 이치로가 얼마나 더러운 경기를 했는지 잊엇나보네
아니믄 그저 저 계시물 달랑 하나 올라온것 보면서 자위하는건가?
     
11 15-08-27 08:11
 175.♡.16.174  
실력으론 인정할수밖에없다
     
??? 15-08-27 09:59
 1.♡.70.17  
얼마나 더러운 경기를 했는데??
계시물 ㄴㄴ 게시물 ㅇㅇ !!!
     
ㅁㄴㄹㄹㅇ 15-08-27 10:26
 61.♡.227.252  
이치로 베이징 올림픽에 출전도 안했구만 뭔 더러운경기했다고 지랄이냐

깔려면 재대로 알고 까라 ㅄ아
     
ㅁㄴㅇ 15-08-27 11:25
 124.♡.48.3  
이새끼 올림픽 야구 보지도않았으면서 개 소리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ㅁㅇㅁ 15-08-27 09:49
 121.♡.22.23  
일본 내에서 자신보다 노력을 많이 한사람이 없을거라고 단언할 수 있을 정도의 연습량 그리고 그로 인해 나오는 자부심 그 두가지가 이치로를 움직이는 원동력이 아닐까 한다.
12312 15-08-27 10:24
 211.♡.16.192  
주위에서 자기도 하면 할수 있다고 말하는 놈들이 제일 한심
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지 모르는 인간들
이치로 15-08-27 19:29
 218.♡.20.27  
우리나라에서 최초 200안타 쳤다고 설레발 칠 때

이치로는 미국에서 10년 연속 200안타 침 ㅋㅋㅋ 야구 신이라 해도 과언이 아님
     
나원참.. 15-08-28 06:03
 123.♡.153.25  
네가 설레발이라고 ㅋㅋㅋ거릴 만큼 크보 200안타가 그리 가벼운게 기록이 아녀 인마..
 
안타수는 결국 경기수에 비례하기 때문에 경기가 많으면 그만큼 안타수도 늘어나는거다
 
1년에 162경기하는 메이저에서 200안타랑 작년까지 1년에 130경기도 안한 크보에서 200안타가 같다고 생각하는 건 아니겠지?

작년 128경기 201안타가 얼마나 대단한거냐면 이걸 경기당 안타수로 계산하면 1.57개인데 이걸 메이저 경기수로 환산하면 254안타여...

반대로 메이저 162경기 200안타를 1경기당 안타로 계산하면 1.23개뿐이 안되고 이걸 우리나라 작년 경기수인 128로 계산하면 158안타고..
 
그만큼 경기수 적은 크보에서 200안타는 엄청난 기록인겨 네가 설레발이라고 ㅈㄹ할 기록이 아닌거라고 ㅉㅉ
          
댓글 15-08-28 22:54
 180.♡.101.14  
댓글 왜달어 저거 야알못인데
          
ㅇㅁㅇ 15-08-29 01:03
 121.♡.22.23  
경기수가 많다고해서 그 많은 경기중에 안타를 친다는 보장이 어디있나? 게다가 메이저리그 투수들은 150은 기본으로 먹고 들어가는 투수들이 많고 거기다 제구까지 완벽한 에이스 투수만나면 그냥 그날은 공친거나 다름없는데...크보타자들은 가운데 실투만을 노리지만 메이저리그는 실투도 노려야 하지만 실투조차도 구위때문에 치기 어렵다. 우리나라보다 곱절은 재능이 있거나 아니면 곱절은 노력을 해야함.
               
ㅋㅋㅋㅋ 15-11-09 18:55
 118.♡.65.75  
니가 쳐봤어? 어떻게 그걸 단언해? 참 어이가없네

당장 너한테 주어진 일이나 똑바로 처리하길 바란다
          
secma 15-08-30 12:11
 222.♡.170.230  
한국에서나 대단하지 경기수고 나발이고 경기수준이달라
한국에서 200안타친다고 메이저에서 150안타는칠수있을거같냐
ㅇㄹㅇㄹ 15-08-27 19:33
 121.♡.205.96  
메이저 3000안타는치고 은퇴하길
켈러리 15-08-27 21:55
 58.♡.122.53  
내가 제일 존경하는 스포츠선수,스즈키 이치로
ㅇㄴㅁ 15-08-27 23:13
 119.♡.69.83  
메이지리그에서도 이미 명예의전당에 들어갈 선수로 점찍고 찬양받는 선수인데

말다했지뭐

솔직히 아시아 스포츠선수중에서 가장 성공한 선수 파퀴아오랑 투탑아닌가.

박지성,차범근,김연아등등 최고는 있었지만 비인기가 아닌 인기스포츠판에서 원탑 소리를 수년째 듣고

아직도 현역이면서 곧 메이저리그 역대최다 안타 남겨두고있는데...ㄷㄷ
     
ㅁㄴㅇㄹ 15-11-10 01:12
 119.♡.235.206  
이치로 아직 3천개도 못쳤는데 4천개를 현역동안 칠거라고??
우리엄마 15-08-28 07:21
 118.♡.127.81  
이치로 자기관리 개쩌는게 저기나온 경기시작전엔 항상 페퍼로니피자만 먹음 메이저리그선수면 구단안에 전속 요리사? 같은게 있어서 출장뷔페식으로 밥 다 차려줌 선수라면 솔직히 다른게 먹고싶기도 할거아냐 근데 항상 페퍼로니피자만먹음 다른걸 먹으면 소화시간이 늦춰지거나 빨라질 수 있어 움직임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거기에 시력이 안좋아진다고 지금까지 컴퓨터도 안한다고함
피노쿄 15-08-28 12:21
 166.♡.47.182  
이치로는 깔 수가 없다
2313 15-08-28 12:36
 218.♡.152.50  
일본에서 야구하는 애들중에 이치로 따라서 점심 무조건 카레만 먹는 사람 엄청 많다고 뉴스에서 봤음
asd 15-09-26 16:59
 211.♡.246.172  
마지막 말 멋있다
livinglegend275 15-10-03 23:55
 119.♡.240.33  
시애틀에서 우승 해보겠다고 팀 버리고 양키스 갔으나 거기서 폐급 취급받고 퇴출 당한거 제외하고는 커리어에서 스탯에서 자기관리에서 모두 완벽한 선수입니다. 명예의 전당행도 확정적이지요. 3천안타 망령만 벗어던지고 멋지게 은퇴하기를 바랍니다.
4444 15-10-06 05:27
 183.♡.193.222  
주댕이가 방정이지 ..........
15-10-11 17:21
 207.♡.83.208  
어릴때 부터 운동하는애들이 철이 빨리 들긴 하더라

우리가 학창시절 쿰척거리고 있을때 쟤들은 몸으로 뭔가 부딪히면서 실전으로 느끼기 때문에 그런건가
고싱 15-10-18 16:59
 125.♡.26.159  
메이저리그 기록은 검색하면 사진 옆에 뜨니.. 일본 시절 기록만 적어 보겠음.
참고로 투고타저였음에도 불구하고 이런 기록을 남김.

[1994년]
타율: .385, 출루율: .437, 장타율: .549, 안타: 210, 홈런: 13, 도루: 29, 득점: 111
타율/출루율/안타/2루타/경기/타석/타수/득점 리그 1위, MVP,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올스타전 신인상, 일본 야구 최초 200안타 달성

[1995년]
타율: .342, 출루율: .417, 장타율: .544, 안타: 179, 홈런: 25, 도루: 49, 득점: 104
타율/출루율/OPS/안타/경기/타석/득점/타점/도루/고의사구 리그 1위, MVP,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1996년]
타율: .356, 출루율: .416, 장타율: .504, 안타: 193, 홈런: 16, 도루: 35, 득점: 104
타율/출루율/안타/경기/타석/타수/득점/고의사구 리그 1위, MVP,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1997년]
타율: .345, 출루율: .413, 장타율: .513, 안타: 185, 홈런: 17, 도루: 39, 득점: 94
타율/안타/경기/득점/고의사구 리그 1위,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1998년]
타율: .358, 출루율: .408, 장타율: .518, 안타: 181, 홈런: 13, 도루: 11, 득점: 79
타율/안타/경기/고의사구 리그 1위,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1999년]
타율: .343, 출루율: .408, 장타율: .572, 안타: 141, 홈런: 21, 도루: 12, 득점: 80
타율/출루율/고의사구 리그 1위,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2000년]
타율: .387, 출루율: .466, 장타율: .539, 안타: 153, 홈런: 12, 도루: 21, 득점: 73
타율/출루율/고의사구 리그 1위, 베스트 나인, 골든 글러브
     
123 16-02-16 11:30
 147.♡.146.106  
와 3 4 5 를 꾸준히 다 찍었네 ㄷㄷ
154861 15-10-18 17:11
 125.♡.26.159  
참고로 약물로 실망을 준 전설급 선수들과 달리 이치로는 약물을 한적이 단 한번도 없다. 위 내용처럼 순전히 본인의 노력으로 이루어낸 결과다.
슬미 15-11-11 16:39
 110.♡.223.196  
이런 사람이었군. 내가 괜히 일본이라는 것에 너무 안좋은 시선으로만 봤네. 인정.
귀여운빵떡이 15-11-20 18:11
 182.♡.93.241  
일본인이고 야구신이고를 떠나서 10년동안 목표를 향해 쉬지않고 달려갔다는게 진짜 대단한것같다 인간으로써 존경스럽다
부유부유 16-02-02 01:44
 49.♡.7.193  
솔직히 멋있다 ㅇㅈ
ㅋㅋㅋ 16-03-20 18:48
 211.♡.13.170  
이치로 발언은 사실이다. 어휘 어감에 차이가 뭐든~

구대성이 10만원 걸었고 배영수가 엉덩이 맞추고 10만원 받았다 ㅋㅋ

 
   
 

Total 4,14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구)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2) 봉봉 07-29 37046 54 38
4142 장동민이 일구어낸 개그맨에 대한 인식 변화 (49) 데이비드 09-16 78597 71 1
4141 전지현이 거품인 이유 (132) masil 08-24 123463 53 8
4140 서울대 졸업생의 분노 (61) 데이비드 08-13 88249 61 1
4139 무단횡단의 패기 (97) 최사장 09-16 70939 55 1
4138 '지독한 천재' 스즈키 이치로 이야기 (44) 데이비드 08-26 57645 45 0
4137 육군 특수전사령관 전인범 중장에 관한 일화 몇가지 (59) 진성오유인 07-05 54661 52 0
4136 대한민국의 흔한 장유유서 (40) 진성오유인 07-19 50594 43 2
4135 공허의 유산 시네마틱 (75) 노엘 09-14 43610 41 0
4134 영남이형 인성 (70) 진성오유인 08-15 52354 51 0
4133 파오후의 배려심 ㅋㅋㅋㅋㅋ (25) 삼계 09-05 55312 52 0
4132 부상당한 선수에게 안정환 감독이 해주는 말 (22) 데이비드 08-20 39373 42 0
4131 무보정 증명하러 나온 설현 (34) 데이비드 09-09 63577 49 0
4130 심형타쿠님의 가슴찡한 사연 (33) 데이비드 07-09 37298 61 0
4129 엠봉형들은 못해본 카톡 (65) 뭉디은지 07-18 52188 46 4
4128 애지중지 키우던 애완 닭을 아내가 잡아먹어 빡친 백형 (26) 데이비드 07-04 32959 48 0
4127 요가강사의 허당 매력 (53) 데이비드 07-28 71915 73 0
4126 참교육 실천중인 조재현 (48) 데이비드 07-13 52716 85 0
4125 호사이어인 (22) 데이비드 08-14 38684 42 1
4124 이것이 진짜 전문가 (25) 데이비드 06-13 50794 43 0
4123 국진이형 인성에 관련된 일화 몇가지 (23) 데이비드 07-14 36660 64 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BHU.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