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  로그인  |  회원가입  |   최근게시물  |  건의, 신고, 삭제요청  
BHU모바일
베스트 익명 인기글 구 게시판 플래시게임 유저업로드 유저방송 찰카닥 패션 익명게시판
 
작성일 : 17-01-11 14:45
이태리 악동 축구선수 카사노 자서전
 글쓴이 : 진성오유인 (110.♡.27.177)
조회 : 6,062   추천 : 4   비추천 : 0  


자서전에서 10년간 600명 내지 700명을 따먹었다고 공개함 

그라운드 안팎의 기행으로 유명했던 그지만 자서전에 소개된 그의 일탈 행위는 상상을 초월한다.

◆일탈의 삶 삶의 일탈=대다수의 선수들이 경기 전날 성관계를 하지 않는다. 심리적.체력적 이유에서다. 

카사노는 그 반대였다. 레알 마드리드 시절 홈경기 때마다 호텔 직원을 매수 자신의 방으로 여자를 몰래 끌어들였다. 

취침 직전에는 꼭 페이스트리 네댓 개를 먹어치웠다. 

그는 자서전에 "섹스와 음식이 있는 완벽한 밤이었다"고 적었다. 

식탐이 심한 그는 "은퇴 후 꿈은 엄청나게 살이 찌는 것이다. 뭐든지 먹어치울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감독과의 불화는 일상이었다. 감독이 조금만 꾸지람해도 곧바로 "그럼 당신이 대신 뛰어라"고 대들었다. 

카사노의 기행을 눈감아주며 가르쳐 보려 했던 파비오 카펠로 레알 마드리드 감독은 결국 포기했다. 

카펠로 감독이 훈련장에서 도망가는 카사노를 잡기 위해 추격전을 벌였던 일화는 유명하다.

◆희생없는 '대충주의' 삶=최선을 다하지 않는 것은 프로선수에게는 죄악이다. 

그렇지만 그에게 대충주의는 삶의 모토다. 

그는 자서전에서 "경기에서 기껏해야 50% 정도밖에는 힘을 안 쓴다. 너무 많이 희생할 필요 없다. 

삼프도리아를 선택한 것은 대충 뛰어도 되기 때문"이라고 고백했다. 당연히 우승에는 관심이 없다. 

그는 "우승해봐야 남는 건 숫자에 불과하다. 

펠레나 마라도나 정도가 아니라면 나중에 무슨 기록을 세웠는지 알아주지도 않는다"고 적었다.

반성의 기미? 당연히 전혀 없다. 그는 "(프로 데뷔 전까지) 17년간 가난하게 살았다. 

이제 9년 정도 부자로 살았으니 8년은 더 이렇게 살아야겠다"는 생각이다. 


4
fantasista 17-01-11 14:50
 222.♡.221.146  
역시 악마의 재능ㅋㅋㅋㅋㅋ
ㅋㅋ 17-01-11 14:55
 121.♡.1.160  
이게 바로 남자의 길이네
젊은이 17-01-11 15:12
 218.♡.138.60  
진짜 카사노 답다.
ㅁㄴㅇㄹ 17-01-11 15:21
 182.♡.117.219  
진퉁 성골 악마의 재능
발로텔리같은 족밥이 가져서는 안되는 수식어지
사수생 17-01-11 15:51
 182.♡.137.249  
ㅋㅋㅋ
1 17-01-11 15:57
 211.♡.31.127  
근데 진짜 축구하나는 존나잘함.. 항상 국대 뽑혔던것도 그렇고 드리블 치다 패스찔러주는거보면 ㄹㅇ 재능
17-01-11 16:33
 58.♡.215.153  
ㅈ은 없고 알만 있냐

 
   
 

오늘 조회순
오늘 추천순
Total 96,88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유저업로드 게시판 입니다. (4) 봉봉 01-02 28935 0 6
96743 이상한 숙제 . jpg (11) 어그로 08-19 9324 2 0
96742 먹고싶은데 . jpg (5) 어그로 08-19 7984 4 0
96741 자취남, 자취녀의 실태 . jpg (17) 어그로 08-19 14503 4 0
96740 10번 주자 . jpg (3) 어그로 08-19 8367 2 0
96739 청담동 양파 가격 . jpg (11) 어그로 08-19 11789 2 0
96738 마우스 감도가 너무 높음 . gif (3) 어그로 08-19 11078 3 0
96737 [만화] 하나메르 . jpg (5) 어그로 08-19 5416 0 3
96736 조작까지 해가면서 한국인 비하하려는 대만 (32) 진성오유인 08-18 19430 17 0
96735 아프리카 여캠 근황 (20) 진성오유인 08-18 25361 17 0
96734 50대 깡패 아재의 패기 (8) 진성오유인 08-18 19511 14 0
96733 단풍국 XXL 콘돔 몰카 (1) 진성오유인 08-18 16150 2 0
96732 크큭.. 입으로는 싫다고 해도 몸은... (4) 진성오유인 08-18 14161 6 0
96731 바다속에서 상어 만났을 때 살아남는 법 개꿀팁 (24) 진성오유인 08-18 11565 5 0
96730 흑인 민권운동가 vs 페미니스트 충돌 (12) 진성오유인 08-18 10641 9 0
96729 공포영화 VR을 보다가 (2) 진성오유인 08-18 9921 5 0
96728 국내 온라인게임 리즈시절 (97) 진성오유인 08-18 12885 5 0
96727 오늘자 레드준표의 패기 (사진 추가) (84) 엠비유저 08-18 15814 15 0
96726 인도에 진출한 중국폰 근황 (33) Gotti 08-18 17650 8 0
96725 햄버거에 숨겨진 가격 (11) gaffel 08-18 13559 3 0
96724 산후조리가 비난을 받자 '언니들'의 반응 (103) 봉봉띠 08-18 15281 18 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BHU.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