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신도시 단독주택 시공 트렌드 > 유저업로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작성일 : 19-09-10 08:21
요즘 신도시 단독주택 시공 트렌드
 글쓴이 :
d님b
이름으로 검색
 (125.♡.162.108)
조회 : 10,671   추천 : 14   비추천 : 0

본문

17님의 댓글

17 이름으로 검색
110.♡.16.37 답변

단절이고 자시고 그냥 마당까지 실 거주공간으로 활용하는것일뿐

32123님의 댓글

3212…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218.♡.47.27 답변 삭제

그러니까....담장도 없는데 마당이 앞에 있으면 사람들이 밟을 수도 있고 하니까...저리짓는다고

하님의 댓글

이름으로 검색
121.♡.236.20 답변 삭제

단독주택에 담장설치못하게하는 의도는 잘 알겠는데 합리적이진 않다고 봄. 단독주택이 왜 단독주택이냐. 공동주택에서는 할수없는 프레이버시를 지킬수 있기 때문이고 현관말고도 거실에 창을 크게설치하는게 기본인데 보안상에도 문제가 있다. 휴가철이나 집비울때 아무리 보안시스템설치한다해도 유리창만 하나 깨면 바로 집으로 들어올수있고 심지어 커튼안치면 남이 들어와서 우리집안 훔쳐볼수도있음 ㅋㅋㅋㅋㅋ조경 1.2m 설치한다고 프라이버시가 지켜질거라생각하나 ㅋㅋㅋ다른 대안을 생각해야할 듯.

343434님의 댓글

3434… 이름으로 검색
59.♡.75.179 답변 삭제

단독주택에서 창문밖 내다볼 경치도없고 저런곳은 뭐 길바닥인데 ㅋㅋㅋㅋ

ㅂ님의 댓글

이름으로 검색
39.♡.54.58 답변 삭제

진짜 정책내놓는 애들이 건축에 대한 이해도와 인문학적소양이 결여되서 그럼

ddd님의 댓글

ddd 이름으로 검색
14.♡.13.72 답변 삭제

위례임 밤에 자전거타고 근처 마실다니는대 볼때마다 이쁜듯

ㅇㄷ님의 댓글

ㅇㄷ 이름으로 검색
165.♡.5.136 답변 삭제

집은 최고의 개인적 공간인데 담장 없앤다고 주민간 교류 ㅇㅈ ㄹㅋㅋㅋ

ㅂㅈㄷ님의 댓글

ㅂㅈㄷ 이름으로 검색
222.♡.108.102 답변 삭제

임대 주택 현관문도 주민간 소통을 위해 투명한 걸로 시공하는 새/끼들인데 뭐 저 정도야...

www90님의 댓글

www9…
이름으로 검색
117.♡.41.172 답변

인간관계는 알아서 할꺼 아냐

뭔 교류까지 국가가 나서서 하라 마라야..

병X같은 발상이다.  어떤 새X가 한거야?

베스트 목록

Total 5,597건
유저업로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597 세계를 놀라게한 발명품 댓글5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4152 10 0
5596 유니클로 불매 운동 근황. 댓글5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9 5399 10 0
5595 미모도 베리굿 센스도 베리굿 조현 댓글7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5059 10 0
5594 이 시국에 맞는 등장 댓글2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3259 12 0
5593 노란 낸시 댓글2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9 3367 10 0
5592 치명적인 인절미의 애교 댓글2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2497 14 0
5591 엠봉이들아 오늘 며칠이냐? 댓글5
팡주판팡버스
이름으로 검색
02-20 1488 12 0
5590 중국 공포의 비디오 유출 댓글9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9 7633 10 0
5589 시스루 예인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3401 12 0
5588 백종원 신기한 점 댓글9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8 5599 11 0
5587 유혹하는 이미주 댓글3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2808 12 0
5586 갈비뼈 보이는 새롬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3706 12 0
5585 흑인아이를 입양한 백인여자.. 20년후 댓글9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5487 18 0
5584 정글의 법칙 조현 댓글6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4442 31 0
5583 카메라 보고 웃는 레드벨벳 웬디 댓글4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9 3174 15 0
5582 오스카 분장상 받은 일본인의 손절 선언 댓글7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7040 17 0
5581 식물인간인 줄 알았던 딸이 4년 만에 깨어나 가족에게 한 말 댓글7
d님b
이름으로 검색
02-20 6968 17 0
5580 가습기 피해자 14살 준석이의 분노 댓글11
디디디듁
이름으로 검색
02-19 5595 16 0
5579 [찰] 성진국 예능 댓글21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9 10371 15 0
5578 [찰] 침대 위 BEST BJ 댓글4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8 10113 16 0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bhu.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