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이상만 추억하는 한국인의 정 > 유저업로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작성일 : 19-10-10 09:16
30대 이상만 추억하는 한국인의 정
 글쓴이 :
d님b
이름으로 검색
 (125.♡.162.108)
조회 : 8,646   추천 : 12   비추천 : 0

본문

송파구호랭이님의 댓글

송파구호랭…
이름으로 검색
1.♡.14.124 답변

이웃이랑 인사도 안하는 삭막한 동네에 살면 이게 신기하지만,
우리동네는 엘리베이터, 분리수거장 등에서 마주치면 서로 알고 인사하는 동네라 지금도 그러더라

야여오어님의 댓글

야여오어 이름으로 검색
223.♡.181.208 답변

단독주택에 살았는데
마을이나 단지 구성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는저런거 있었음
저때는 문열쇠로 되어서 열쇠없으면 못들어가니 옆집 누구누구인데요 열쇠없다하면
바로 열어주고 먹을거 주고 목욕도하고 했던거 같음
기억난다 대문 고리가 사자머리로 되어 있었는데

ㅇ님의 댓글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59.♡.129.112 답변 삭제

ㅇㅇ 나도 단독주택 살았는데

집 잠겨있어서 놀이터에서 혼자 그네 타고 있으니까

다른집 아줌마가 어머 누구야~ 왜 혼자있어 ? 이렇게 물어보고 이래이래서 혼자있어요 하니까

우리집에서 기다리고 있어 라면서 이것저것 내오셧지 진짜 그런정이 있었는데

ㅇㅇ님의 댓글

ㅇㅇ 이름으로 검색
115.♡.19.78 답변 삭제

응팔보면 답나오지...80년대까지는 그게 일상이었는데...

94년님의 댓글

94년 이름으로 검색
59.♡.123.159 답변 삭제

94인데 예전엔 엄마 외출하고 아직 안왔을땐 슈퍼나 옆집아줌마 한테 가서 놀고있엇는데
아니면 놀이터가서 놀고있거나 ㅋㅋ

리버풀아게르님의 댓글

리버풀아게…
이름으로 검색
118.♡.168.58 답변

89년생 아파트 살았는데 어릴떄 자주 저랬음ㅋㅋㅋ옆집 초인종 누르면 아줌마가 들어오라구 하구 간식주고 티비보다가 가고 그랬지

34님의 댓글

34 이름으로 검색
211.♡.240.125 답변 삭제

그러다가  딸 친구를 아빠가 냠냠하던 사건도 많았고~~~

손만넣고잘게님의 댓글

손만넣고잘…
이름으로 검색
175.♡.204.228 답변

93년생인데 나도 그랬음

나도 주택살떄고 건너편집에 보통 가있었는데

오히려 집에 엄마가 없엇으면 했음.. 앞집가면 무조건 간식같은걸 주니까

ㄹㅇㄴㅁ님의 댓글

ㄹㅇㄴㅁ 이름으로 검색
61.♡.93.47 답변 삭제

95년생 주택살때 가운데 층이었고 열쇠없어서 집앞에서 쭈구려 앉아서 기다리고있었음 이땐 핸드폰도 없을 초딩시절
주인집 3층 아줌마가 지나가면서 집에 잠깐 들어오라고 하고 집전화로 엄마한테 전화도 하게해줌ㅋ_ㅋ

11님의 댓글

11 이름으로 검색
202.♡.193.254 답변 삭제

난 그냥 담넘어서 창문 열고 들어가면 되서 딱히 없지만
옆집형이 자주 놀러왔었지 시간때우러

유저업로드 목록

Total 46,582건
유저업로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유저업로드 게시판 이용규칙 댓글14 인기글
운영도우미
이름으로 검색
07-24 49551 0 0
46582 태풍이 할퀴고 간 일본에서 벌어진 또 다른 무서운 일
디디디듁
이름으로 검색
10:41 109 0 0
46581 초등생 치고 해외로 튄 불법체류자의 최후
디디디듁
이름으로 검색
10:33 249 0 0
46580 평양 원정길 선수들의 심경 댓글2
디디디듁
이름으로 검색
10:25 340 0 0
46579 위장용 백팩
d님b
이름으로 검색
09:23 1031 1 0
46578 현대화된 사주팔자 댓글2
d님b
이름으로 검색
09:20 1177 0 0
46577 마시멜로 플라워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9 799 0 0
46576 흥부가 되려다만 아저씨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7 1077 0 0
46575 귀가 여성 따라 주거 침입하려던 30대 남자 댓글3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6 1127 0 0
46574 예전 라면크기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5 1165 1 0
46573 대륙의 불꽃놀이 댓글3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5 995 1 0
46572 ㅎㄷㄷ한 방탄소년단 지민의 중국팬들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5 927 0 0
46571 신안 거주민이 말하는 신안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4 1069 2 0
46570 조선시대 주막이 12만개 있었다고 함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4 1006 0 0
46569 태풍이 무서운 일본인이 마지막에 도달한곳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0 970 0 0
46568 5년간 사귀다가 헤어진 커플의 술자리 댓글9
d님b
이름으로 검색
09:10 1455 0 0
46567 남자 포르노 배우가 말하는 자신의 삶
d님b
이름으로 검색
09:07 767 0 0
46566 오늘자 건강이 걱정되는 SBS 기자 댓글1
d님b
이름으로 검색
09:04 1050 1 0
46565 아프리카 돼지 열병...저격수 투입
d님b
이름으로 검색
09:00 849 0 0
46564 PC방 살인범 김성수 30년 너무 길다고 항소장 제출 댓글4
d님b
이름으로 검색
08:58 873 0 0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bhu.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