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에 걸린 장모님을 극진히 대접하는 손병호 > 유저방송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작성일 : 18-09-14 11:36
치매에 걸린 장모님을 극진히 대접하는 손병호
 글쓴이 :
d님b
이름으로 검색
 (218.♡.14.102)
조회 : 8,210   추천 : 20   비추천 : 0

본문

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32.jpg33.jpg34.jpg35.jpg36.jpg37.jpg38.jpg39.jpg40.jpg41.jpg42.jpg43.jpg44.jpg45.jpg46.jpg47.jpg48.jpg49.jpg 


dsf님의 댓글

dsf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221.♡.166.22 답변 삭제

진짜 있을때 잘하라는 말이 괜히 있는게 아님
나도 20여년 같이 살아온 우리 할머니, 재작년에 돌아가셨을 때
태어나서 가장 큰 슬픔을 느낌

ㅂ님의 댓글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175.♡.10.17 답변 삭제

울 할머니는 안아드리니까 무섭다고 누구냐 하시더라 계실때 잘하자ㅠㅠ

ㅇㄴ님의 댓글

ㅇㄴ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110.♡.50.218 답변 삭제

뜷린 입이라고 막말하네 미친새1끼가 뒤질라고

노인정님의 댓글

노인정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180.♡.216.158 답변

22살 됐는데 태어나서 쭉 같이 살던 우리 할머니 올해 3월에 돌아가셨는데
내가 중학생 된 이후로는 나랑 같이 찍은거나.. 할머니 혼자 나오신거나 사진이 정말 없더라 계실 때 최대한 잘 해드리고, 사진 많이 찍어둬 진짜 사진이 남는거야
근데 그 얼마 없는 사진 컴퓨터로 보면서도 사진 찍던 때의 상황이나 분위기가 생각나서 할머니 너무 보고 싶어서 혼자서 질질질 짯다

송파구호랭이님의 댓글

송파구호랭이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210.♡.27.116 답변

나는 외할아버지 때 그랬다. 그분들이 자랑스럽게 생각하게 잘 살자

11111a님의 댓글

11111a
이름으로 검색
223.♡.178.183 답변

사위는 기억하는거 저거 공감 ㅜㅜ
우리 할머니 치매 걸리셨는데 내가 첫째 손자임 다른 조카들 아무도 기억 못하는데 나만 기억함 ㅜㅜ
근데 나를 기억 하는게 다큰 손자가 아니라 내가 엄마등에 업혀다닌 꼬맹이 시절로 기억 함 ㅜㅜ

ㅇㅇ님의 댓글

ㅇㅇ 이름으로 검색
219.♡.88.64 답변 삭제

진짜 다른거 다 필요없고 부모한테 애정어린 표현 다 해야된다.
친구 중에 다 줫까고 자기가 성공하는게 보답이라고 생각해서 공부만 디지게하다가 어머니 치매걸리셨는데
애가 속으로만 부모생각하고 겉으로 표현을 안해서 부모도 그게 서운했는지 치매걸리시고 자식 이름만 부르고 얼굴을 못알아보시더라
그리고 우울증 진짜 줫나 심하게 옴. 낯간지러워도 애정어린 표현 해야된다 진짜로

1234님의 댓글

1234 이름으로 검색
221.♡.145.44 답변

난 외할머니는 어느정도 슬픔을 느꼈는데 할머니 돌아기실 땐... 그게 없더라. 어릴떄 하도 엄마가 할머니 욕해가지고 무심결에 할머니에 대한 인식이 안좋아짐. 명절때 뵐때마다 딱히 뭐 아이고 우리 손자 뭐이런것도 없었기 때문에..

124님의 댓글

124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211.♡.237.116 답변 삭제

나도 외할머니 돌아가셔슬떄 엄청슬픔느꼇는데 친할머니는 딱히 그런게 안느껴지더라 엄마가 욕한건없는데 너처럼 우리손자 이런거 나도 없엇어서 정이안들엇다 해야되나?

1123님의 댓글

1123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36.♡.189.99 답변 삭제

진짜 재밌을 거 같아서 하는거냐 ㅄ이 상황판단 좀 하고 살아라; 그러니까 친구가 없지

베스트 목록

Total 1,754건
유저방송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1754 언니들한테 집단 괴롭힘 당하는 트와이스 막내 댓글3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5405 15 0
1753 장애를 극복한 누나 댓글7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5 8489 14 0
1752 100분토론 간단 요약 댓글13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5 4854 17 0
1751 여성전용주택 2019년 신작..jpg 댓글6
도둑
이름으로 검색
02-15 7291 11 0
1750 백분토론 이준석 마지막 멘트 댓글37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5 7256 36 0
1749 할머니의 비밀번호 댓글15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5 7762 28 0
1748 위에서 본 정연 댓글8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8076 12 0
1747 내 약혼녀 이야기 . jpg 댓글9
어그로
이름으로 검색
02-14 9042 20 0
1746 친구에서 연인으로 댓글3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4 9821 12 0
1745 지코 과거 야동관련 발언 댓글11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9217 20 0
1744 씨스타 시절 보라의 뒷모습 댓글4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3 9159 13 0
1743 오하영 혀 댓글4
BCY3
이름으로 검색
02-13 7158 12 0
1742 현실적인 결혼생활 댓글12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10527 23 0
1741 우산 속 루다 댓글4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4807 13 0
1740 명수옹 인성 댓글10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4 7198 19 0
1739 직접 출격한 사장님 댓글8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4 10194 24 0
1738 어제 백분토론 여성 방청객의 멘트 댓글13
리중딱
이름으로 검색
02-14 8836 62 0
1737 이제보니 맞는말 . gif 댓글80
어그로
이름으로 검색
02-13 10097 26 7
1736 원영이 진한 눈썹 댓글7
d님b
이름으로 검색
02-13 6023 15 0
1735 걸어오는 트와이스 정연 . gif 댓글5
어그로
이름으로 검색
02-13 5562 13 0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bhu.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