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  로그인  |  회원가입  |   최근게시물  |  건의, 신고, 삭제요청  
베스트유머
BHU모바일
베스트 실시간 인기글 유저업로드 유저방송 준비중 패션 익명게시판
 
작성일 : 18-05-17 22:43
(약혐) 치과의사 모녀 살인 사건
 글쓴이 : 깔라베라 (61.♡.183.245)
조회 : 9,325   추천 : 3   비추천 : 0  

이 사건은 법의학 공방이 매우 치열해서

재판 결과가 뒤바뀌는 와중에 8년가량 법정 싸움이 일어난 희대의 대사건.

갖다 붙이기 좋아하는 사람들은 한국판 O. J. 심슨 사건이라고도 한다.

내용이 복잡한데 최대한 간추려 본다.


가족 구성 - 남편(외과의사, 당시 33세), 아내(치과의사, 당시 31세), 딸(당시 2세)






1995년 06월 12일, 서울 은평구 어느 아파트.

아침 9시가 조금 넘어가는 무렵에 경비원이 119에 화재 신고를 한다.

소방대는 출동한 지 10분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화재는 안방 장롱에서 시작되었는데 그렇게 큰 불이라 아니라 손 쉽게 진압된 것.

그런데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화재보다 충격적인 걸 발견했다. 욕조 안에 성인 여성과 아이의 시신이 있었던 것이다.






111.jpg

333.jpg



경찰이 출동해 사건 현장을 조사한 결과, 두 시신은 모녀 관계였으며 무언가로 목이 졸려 숨졌다.

성인 여성은 팬티만 입고 있었는데 그 마저도 반은 벗겨진 상태였고, 목과 팔에 약간의 찰과상이 있는 것으로 보아 타살의 의혹이 강하게 들었다.

두 모녀를 살해한 범인은 이후에 불을 질러 증거 인멸을 시도한 것으로 경찰은 추측했다.

그런데 다른 단서가 없었다. 현관문은 잠겨 있었고 집안은 너무나 평화로웠던 것.

자연스레 의심은 남편에게로 향했다.


사건 당일은 남편의 병원 개원일이었다. 남편은 아침 7시에 집에서 나왔고, 당시에 모녀의 배웅을 받았다고 한다.

일단 남편이 7시에 나온 것은 알리바이가 있었다. 만약 남편이 모녀를 살해했다면 범행 시각은 7시 이전이 된다.

이에 따라 경찰은 다음과 같은 근거로 남편이 범인이라 주장하였다.



- 현장이 깔끔하고 침입 흔적이 없는 것으로 보아 내부 구조를 잘 아는 사람의 소행이다.


- 시반과 시강이 나타나는 것을 볼 때, 사망 시각은 새벽 무렵이다.


- 아내의 부검 결과, 저녁에 먹은 미역국은 있었으나 남편이 아침에 먹었다던 콩나물국은 검출되지 않았다.




다음은 남편 측의 반론이다. 남편 측은 해외의 법의학자들까지 증인으로 세우며 수사진과 국내 법의학자들에 반박했다.




222.jpg

.




- 시반과 시강에 의한 추론은 오차 범위가 넓다. 또한 옷의 압력이나 물의 온도(욕조에 잠겨있던)에 따라 다를 수 있다.


- 아내는 아침을 자주 거른다. 또한 아침을 먹기 전에 살해당했을 수도 있고, 전자렌지 안에서 아내의 아침 대용 한약이 발견되었다.


- 연기로 인해 밖의 사람들이 화재를 인지한 건 오전 9시 10분경이다. 남편이 7시 전에 불을 질렀다면, 그 불이 2시간 넘게 장롱과 방 일부만 태웠을까? 실제로 모형까지 제작해서 실험한 결과, 방화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연기가 새어 나왔다.


- 아내의 시체에서 렌즈가 발견되었는데, 아내는 자기 전에 렌즈를 빼고 아침에 착용한다. 출근을 준비하면서 렌즈를 착용한 후 사망했을 것이다.


그리고 다른 정황들을 살펴보면 아내의 외도라든가, 처가와의 불화 등도 있다. 그런데 가장 흥미로운 것은 남편의 바지에서 발견된 쪽지다.

쪽지에는 여러 영화의 제목들이 적혀 있었는데, 이 중 A(스포될까봐 제목은 숨김)라는 영화의 내용에 '여자가 남자를 살해한 후 욕조에 담그는 장면'이 있었던 것. 이에 수사관은 남편을 추궁하였으나, 남편은 해당 영화를 본 적이 없다고 했다.

그러나 남편이 공중보건의로 근무하던 강릉의 비디오 대여점을 조사한 결과, 남편은 이 영화를 두 번이나 빌려 본 것으로 확인되었다.


남편은 이후 재판에서 사형을 선고 받았다. 그리고 항소하여 2심에서 무죄를 입증했다. 그러나 대법원에서 유죄 취지의 파기 환송으로 다시 재판 받았고, 다시 무죄가 나온 후에야 대법원에서도 인정 받아 2003년, 8년여 동안의 법정 다툼을 마무리할 수 있었다. 결국 정황상의 여러 증거들이 혐의를 입증할 수 없었던 것. 


따라서 진범은 아직까지도 잡히지 않았다.



*수사진은 다른 용의자를 찾지 않고 남편에게 몰빵한 경향이 있다. 오히려 변호인 측에서 아내의 내연남을 지적하기도 했다.

*아내는 내연남과 상당히 깊은 관계였다. 병원에서도 관계를 가졌고, 간호사들도 알고있었다. "남편과 관계를 가질 때도 내연남이 생각났다." 라는 내용이 담긴 일기장이 발견되었다.

*남편은 내연남의 존재를 몰랐다고 한다. 범행 한 달 전에 처음 봤다고 진술했다. 아내와 내연남의 관계는 92년부터 시작됐다.



3
cmlife 18-05-17 22:51
 211.♡.232.7 답변 삭제
내연남??? 잘뒤졌네
유단자 18-05-17 23:06
 122.♡.168.192 답변
남편이 내연남 관계알고 저지른 짓인듯.. 그 아이도 친자식이 아니었다는걸 알고 둘이 같이 죽인것일수도..
아이 친자 확인한번 해보지..
암튼 약간 최민식 전도연 주연 영화 해피엔드가 생각나네..
     
18-05-17 23:25
 118.♡.36.101 답변
욕조물에 시체를 넣어둔 것도 그렇고, 한약이나 렌즈도 남편이 충분히 조작가능하네.
동기도 충분하고, 두번이나 봤다는 영화도 그렇고...
유일하게 걸리는게 화재시간인데, 어떻게 두시간 이후에 불이 나게 할수 있었을까.
          
123123 18-05-17 23:48
 211.♡.200.95 답변 삭제
뭐 장치가 있을 수 있겠지

쉬운걸로는 초를 켜두고 아래쪽에 불이 잘 붙는 종이류를 둔다면 초가 타내려가는시간동안은 괜찮다가 어느정도 시간이 지난 뒤 불이 나겠지..
          
ㅋㅌㅌ 18-05-17 23:53
 182.♡.154.177 답변 삭제
초를 켜둔거 아닐까? 늦게 불붙는거 검색하면
뭔가 있을거 같은디
남훗꾼 18-05-18 00:23
 117.♡.134.208 답변
아니 ㅅ ㅂ 내연남이던 뭐던 애는 왜죽인거야
     
ㅁㄴㅇㄹ 18-05-18 01:29
 218.♡.8.171 답변 삭제
자기 애인줄 키웠던게

사실 내연남 애였다면 그럴수 있다
ㅁㄴㅇㄹ 18-05-18 02:26
 122.♡.115.12 답변 삭제
댓글봐라 ㅋㅋㅋㅋㅋ 인생 망한놈들인가...
어휴 ㅎㅌㅊ 인생들이 다는 댓글 더는 못봐주겠다 안들어와야지 이제
애초 18-05-18 03:33
 119.♡.24.180 답변 삭제
애초에 거짓말을 왜하냐
영화봣으면서 안봣다고 거짓말한거부터 의심살일아닌가
12345652 18-05-18 11:49
 39.♡.196.24 답변 삭제
범인은 남편맞네
렌즈,한약,렌즈는 시간에 혼선주려는 의도이고
비디오 거짓말은 들통난거고
내연남 92년도부터고
95년도에 애기 2살에 사망이였던걸로 보니
자신의 아이가 아닌걸 알았겠지.
모든 화살이 남편한테 가고있음

특히나 주위 병원직원들조차도 내연남의 존재를 인식했는데,
한집에 사는 남편이 곰아닌 이상 모를일 없고.

화재 시간 늦출수 있는 방법만 알았어도 범인 잡았을듯.
xhhsd 18-05-18 12:02
 223.♡.23.37 답변 삭제
아주 김전일들 납셨네ㅋㅋㅋ  너네가 생각하는걸 더 똑똑한사람들이 생각못했다??

 
   
 

오늘 조회순
1위 서양녀 섹스어필 (4)
2위 국밥집에서 알바하다 보며 느낀 웃대생 (4)
3위 타이트하게 옷을 입는 남미 기상캐스터
4위 필라테스 누나 몸매 ㄷㄷㄷ (9)
5위 결혼하는 손금 VS 못하는 손금 (16)
오늘 추천순
1위 오늘자 페미니즘 명언 탄생
2위 요즘 국산 게임 특징 (3)
3위 타이트하게 옷을 입는 남미 기상캐스터
4위 국밥집에서 알바하다 보며 느낀 웃대생 (4)
5위 코브라를 춤으로 제압하는 여자 (3)
Total 16,70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유저업로드 게시판 이용규칙 (18) 봉봉 10-10 61278 2 0
16707 바바라 팔빈 팬 써비스 (1) 깔라베라 01:57 2277 0 0
16706 커피와 술에 관한 꿀팁.jpg (6) 깔라베라 01:55 1913 0 0
16705 활기찬 아침을 위한 기상방법 . jpg (9) 어그로 01:24 2462 2 0
16704 수지 인스타 근황 . jpg (5) 어그로 01:22 2430 2 0
16703 그 스튜디오 근황 . jpg (3) 어그로 01:19 2346 0 0
16702 양가년 사건 반응 . jpg (11) 어그로 01:15 2623 0 0
16701 김흥국 근황 . jpg (4) 어그로 01:02 2412 1 0
16700 3년만에 포토라인에 선 조현아 . jpg (4) 어그로 01:01 2461 0 0
16699 치즈건 . jpg (2) 어그로 01:00 1833 0 0
16698 (아는형님) 상상력테스트 (2) 깔라베라 00:59 2501 3 0
16697 가성비 게이밍 스마트폰 . jpg (8) 어그로 00:58 2561 0 0
16696 중국 탐사선이 찍은 달 . jpg (2) 어그로 00:57 2054 1 0
16695 모모 엉벅지 . gif (1) 어그로 00:56 2530 1 0
16694 팅팅탱탱 . gif 어그로 00:56 1488 0 0
16693 아오이소라 결혼 축하 파티 . jpg (6) 어그로 00:55 2723 1 0
16692 죶소기업이 돌아가는 방식 . jpg 어그로 00:52 2164 0 0
16691 무슬림 난민이 문제가 되는 이유.jpg (10) 깔라베라 00:52 1727 1 0
16690 엘산나 . jpg (2) 어그로 00:49 1685 0 0
16689 재채기의 위력 . gif 어그로 00:49 2025 1 0
16688 익룡 실제 크기 . jpg (7) 어그로 00:48 2438 1 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BHU. All rights reserved.